6
54404
 
홈으로 < 게시판 < 자유게시판
개나리와 진달래
작 성 자 임재신 작 성 일 2014-03-12 오후 8:40:31

안녕하세요? 반갑습니다.

햇살은 따뜻한데도 아직 바람 끝에는 찬 기운이 남아있는 3월입니다.

3월이 되면 마냥 날씨가 따뜻해질 줄 알았는데 그렇지도 않은가 봅니다.

따뜻함을 완전히 느끼기에는 아직 이른 것 같습니다.

길가에 삐쭉 내민 개나리들도 찬 바람에 흔들리는 것이 애처롭습니다.

하지만 이렇게 정신없이 하루 이틀 살아가다 보면 어느새 주변엔 개나리와 진달래, 벚꽃까지 만개하겠죠?

봄은 바람에서도 오지만 마음에서부터 오는 것이라 생각됩니다.

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
   

 
이름   비밀번호  
 
1/4page 전체 75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75 전동보조기기용 배터리 정부급여지원 교체 받으세요   복지연구소.. 21-03-18 32
74 전동보장구, 수동휠체어, 전동리프트, 욕창매트, 욕   복지연구소.. 21-03-18 29
73 맞춤형교정용신발, 짧은다리플라스틱보조기(발목관   복지연구소.. 21-03-18 31
72 각종 장애인 이동 보조기기, 보조기기 일반 이동모   복지연구소.. 21-03-18 32
71 효성노인건강센터 임직원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[1]   이대호 21-02-22 43
70 안녕하세요 이옥순 어머니 보호자 입니다.   이대호 20-12-01 102
69 안녕하세요 이옥순 어머니 보호자 입니다.[1]   이대호 20-03-14 123
68 소득공제-이메일 전송요청     고현아 19-01-28 188
67 우물 밖의 세상   배가영 18-03-14 372
66 텅 비어 있는 덕 통장   송수혁 18-03-09 316
65 홈페이지 내 어르신근황은..[1]   김무성 15-09-22 518
64 사람의 욕심   이지유 14-06-23 437
63 꽃피는 봄   구지현 14-04-03 476
62 노인이 말하지 않는 것들[1]   윤연덕 14-04-02 733
61 따뜻한 봄볕[1]   하혜린 14-03-27 424
60 너무 짧은 봄   안혜린 14-03-25 410
59 관심과 애정   윤하라 14-03-21 445
개나리와 진달래   임재신 14-03-12 403
57 감기로 고생하는 중입니다.   홍솔하 14-03-06 498
56 겨울과 봄이 사이   정효진 14-02-27 420
 1 [2][3][4]
글쓰기